홍보센터
키다리소식

키다리소식

보도자료 키다리식품(주), 집중호우 이재민 위해 ‘세이면’ 1만3600개 기부 2020-08-21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출처: 데일리메디팜, 2020.08.21>


충북, 대전, 강원, 광주지역 수재민 지원 위한 생소면 ‘세이면’ 기부 



식품(면류) 전문제조 및 고속도로 휴게소 운영 전문 기업 키다리식품(주)(대표이사 이명수)이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시지사(회장 김흥권)에 자사 제조 즉석생소면 제품인 ‘세이면(세상을 이롭게 하는 면)’ 5600개를 기부했다. 이번 기부는 집중호우로 인한 수해로 식생활에 곤란을 겪고 있는 이재민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대한적십자사 서울지사로 전달된 ‘세이면’은 적십자 충북지사를 통해 충북 제천의 수재민에게 전달 될 예정이다.


키다리식품(주)은 충북지역에 지원한 ‘세이면’ 5600개 외에도 대전, 강원, 광주지역에 각각 3200개, 2400개, 2400개를 포함해 총 1만3600개를 기부했다. 각 지역에 기부된 ‘세이면’은 각 지역의 적십자 지사를 통해 이재민들에게 전달될 계획이다. 수재민의 식생활 지원을 위해 ‘세이면’을 기부한 키다리식품(주)은 ‘키다리 아저씨처럼 보이지 않는 곳에서 어려운 이웃에게 사랑과 도움을 전하는 기업’을 기업이념으로 삼고 ‘한끼 백원 나눔 운동’, ‘키다리 장학재단’ 등 지속적인 기부활동을 하고 있다.


또한, 올해 2월부터 편의점 CU, GS와 온라인 쇼핑몰인 쿠팡과 마켓컬리에서 판매되고 있는 즉석생소면 제품인 ‘세이면’을 비롯해 다양한 면제품을 제조, 판매하고 있다. 이명수 키다리식품(주) 대표이사는 “갑작스러운 집중호우로 인해 전국적으로 많은 피해가 발생하여 매우 안타깝게 생각하고 있다”며 “‘세상을 이롭게 하는 면’이라는 뜻의 ‘세이면’이 수해를 입은 이재민들에게 작은 도움이라도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소감을 밝혔다.